삼세인과

금생에 귀한 벼슬자리에 있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불상을 금으로 단장한 공덕이니라. 전생에 닦아서 금생에 받는 것이니, 자주빛 도포와 금관 옥대도 부처님 말씀 믿고 따르며 구한 것이니라. 황금으로 불상을 단장하는 것은 곧 자기 몸을 단장하는 것이요, 옷으로 부처님을 위하는 것은 곧 자기 몸을 덮어 보살피는 것이니라. 높은 벼슬자리가 쉽다고 말하지 말라. 전생에 닦지 않고 어디서 오겠는가?
말 타고 가마에 앉아 편안하게 다니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다리 놓고 길 닦은 공덕이니라.
능라 금수 비단옷을 입은 사람은 어떤 까닭인가?
전생에 스님들께 옷 보시 많이 한 공덕이니라.
먹고 입는 것이 풍족한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가난한 사람에게 차와 밥을 베풀어 준 공덕이니라.
먹고 입는 것이 넉넉치 못한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돈 한 푼 남에게 베풀지 않은 탓이니라.
고대광실 높고 큰 집에 사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높은 산에 있는 암자나 절에 쌀 시주 많이 한 공덕이니라.
복록이 풍족하게 갖춘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절 짓고 정자 세운 공덕이니라.
미모가 뚜렷하여 단정하고 잘난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부처님께 맑고 신선한 꽃을 공양드린 공덕이니라.
총명하고 슬기 있는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재 지내고 염불 열심히 한 공덕이니라.
아름답고 잘난 여자를 아내로 얻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불문 귀의하도록 많이 연결 지은 공덕이니라.
부부가 백년해로 하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부처님께 당번공양 드린 공덕이니라.
부모가 다 살아 계시며 부모에게 사랑받고 함께 사는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혼자된 사람을 잘 돌봐 주고 공경한 공덕이니라.
부모가 없는 사람은 어떤 까닭인가?
전생에 많은 새를 때려 잡은 과보이니라.
아들 손자 자손이 많은 사람은 어떤 까닭인가?
전생에 갇힌 새를 날려 보낸 공덕이니라.
자식이 없거나 잘못 기르게 된 사람은 어떤 연고인가?
전생에 여자 몸에 빠져 산 과보이니라.
금생에 자식이 없는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꽃을 함부로 꺾은 탓이니라.
금생에 수명 장수하는 사람은 어떤 까닭인가?
전생에 산 목숨을 많이 사서 방생한 공덕이니라.
금생에 오래 살지 못하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산 목숨을 많이 죽인 탓이니라.
홀아비 신세로 외롭게 사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남의 아내와 간음한 과보이니라.
과부가 되어 외롭게 사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남편을 우습게 알고 천대하던 과보이니라.
금생에 종노릇 하는 사람은 어떤 연고인가?
전생에 은혜를 갚지 않고 의리를 지키지 않은 탓이니라.
금생에 눈 밝은 사람은 어떤 연고인가?
전생에 기름 시주 많이 하고 부처님께 등불 밝힌 공덕이니라.
금생에 한쪽 눈을 못 뜨고 보지 못하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올바른 길을 똑바로 가르쳐 주지 않은 탓이니라.
금생에 입병 잘 앓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부처님 앞에 있는 등불을 입으로 불어서 꺼버린 과보이니라.
귀머거리나 벙어리로 태어나는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부모에게 욕하고 학대한 과보이니라.
꼽추로 태어나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예불하는 사람을 보고 비웃은 과보이니라.
팔이 비틀어진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그 손으로 나쁜 짓을 한 탓이니라.
다리가 비틀어져 절뚝발이가 된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길가는 사람을 막아 놓고 때린 탓이니라.
금생에 소나 말이 되는 것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남의 빚을 갚지 않은 사람이니라.
금생에 돼지나 개가 되는 것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남을 속이고 해친 사람이니라.
병이 많아 늘 고통을 받는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부처님 도량에서 술 마시고 고기 먹은 과보이니라.
병이 없고 항상 건강한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병든 사람을 보살피고 약을 준 공덕이니라.
금생에 감옥살이를 하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남의 사정 보지 않고 서슴없이 악한 짓한 과보이니라.
금생에 굶어 죽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쥐구멍 뱀구멍을 막은 과보이니라.
독약 먹고 죽는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냇물 막고 독약을 뿌려 고기를 잡은 과보이니라.
고독한 신세가 되어 구걸하러 다니는 사람은 어떤 연고인가?
전생에 악한 마음을 품고 따지기를 좋아한 탓이니라.
금생에 난장이로 태어나는 사람은 어떤 연고인가?
전생에 불경 책을 땅바닥에 놓고 본 탓이니라.
금생에 계속하여 목구멍에 피 올리는 사람은 무슨 까닭인가?
전생에 고기 먹고 염불하고 독경한 과보이니라.
금생에 귀머거리는 어떤 까닭인가?
전생에 경 읽는 소리를 듣기 싫어한 과보이니라.
금생에 창병, 간질병, 미친병은 어떤 까닭인가?
전생에 불도량에서 고기 구운 과보이니라.
몸에서 냄새나는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가짜 향을 판 탓이니라.
금생에 비참한 죽음을 하는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여자를 숲에 끌고 가서 욕보인 과보이니라.
늙어서 혼자되어 외롭고 슬픈 사람은 무슨 연고인가?
전생에 다정한 사람들을 보고 항상 질투하던 과보이니라.
벼락 맞아 불타 죽는 사람은 어떤 까닭인가?
전생에 되질, 말질을 속이고 저울눈을 속인 과보이니라.
호랑이나 독사에게 물리는 사람은 어떤 까닭인가?
전생에 원수 짓고 마주치며 해를 입힌 탓이니라.

 

(註) 당번 : 높은 횟대 기둥에 여러 가지 아름다운 실과 천으로 장엄하게 늘어뜨리고 끝은 여의주로 장식된 법을 표시한 깃발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